이재하 대구상의 회장 '연임'…"대구 경제 힘찬 도약 이끌 것"

이인중 전 회장 이후 9년만 '연임 회장'

19일 오후 대구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제24대 회장 취임식에서 이재하 대구상의 회장이 취임사를 하고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19일 오후 대구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제24대 회장 취임식에서 이재하 대구상의 회장이 취임사를 하고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이재하 삼보모터스 회장이 19일 대구상공회의소 24대 회장으로 만장일치 합의 추대됐다. 대구상의는 2012년 퇴임한 이인중 전 화성산업 회장 이후 9년 만에 '연임회장'을 맞게 됐다.

대구상의는 회장을 선출하는 임시의원 총회가 이날 예정됐던 가운데 전날까지 이 회장 외에 출마 의사를 밝힌 사람이 없어 연임이 확정된 상태였다. 총회에서 이 회장은 단독 입후보했고, 참석자들은 이견 없이 박수로 이 회장의 연임을 확정했다.

이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기업인이 진정으로 존경받는 환경을 만드는 것과 대구경제의 힘찬 도약이라는 두 가지 큰 목표를 이뤄 나가겠다"며 "24대 대구상의의 자랑스러운 역사를 위해 상공의원들의 변함없는 성원을 부탁한다"고 힘줘 말했다.

이어 "상공인들이 변화된 환경에 맞게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다하고, '산업단지 대개조'를 통한 제조혁신, 뉴딜산업 육성, 데이터, 네트워크, 인공지능(AI)으로 대표되는 'D.N.A' 산업 생태계 조성 등 대구시가 추진하고 있는 미래신산업 육성정책의 성공적인 추진에 상공인들이 함께 총력을 다 하겠다"고 강조했다.

19일 대구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제24대 회장 취임식에서 이재하(오른쪽) 대구상의 회장이 권영진 대구시장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19일 대구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제24대 회장 취임식에서 이재하(오른쪽) 대구상의 회장이 권영진 대구시장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취임식에 참석한 권영진 대구시장은 축사를 통해 "코로나19로 경제상황이 어려운 상황에서 다시 한 번 대구경제 수장을 맡아주셔서 감사하다"며 "대구상의는 지역경제를 이끄는 가장 중요한 엔진이다. 지난 3년간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헌신적인 노력을 한 만큼 앞으로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더 크게 애써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했다.

이날 취임식에 앞서 열린 대구상의 임시 의원총회에서는 부회장으로 ▷경창산업 이동현 ▷대구백화점 구정모 ▷대구은행 임성훈 ▷대구텍 한현준 ▷대성에너지 우중본 ▷대성하이텍 최우각 ▷동원파이프 이은우 ▷비에스지 홍종윤 ▷서도산업 한재권 ▷서한 조종수 ▷에스엘 이성엽 ▷조광 이영호 ▷케이케이 박윤경 ▷평화정공 이재승 ▷평화홀딩스 황순용 ▷현대로보틱스 서유성 ▷화성밸브 장원규 ▷화성산업 이종원 대표 등 18명을 선출했다. 다담 이성월, 삼한씨원 한승윤, 한국OSG 정승진 대표 등 감사 3명과 상임위원 30명 선출도 마쳤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