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영업본부 온라인 업무보고 “혁신기업 찾아 돕자”

코로나19 위기 극복, 혁신기업 지원 방안 등 논의…업무현장 불편한 점 개선키로

신용보증기금은 8일 '2021년도 제1차 영업본부 업무보고'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윤대희(가운데) 신보 이사장과 전국 8개 영업본부 본부장, 본부 부서장 등이 참석해 코로나19 위기극복과 미래 신성장을 주도하는 혁신기업의 발굴 및 지원 계획 등을 논의했다. 신용보증기금 제공 신용보증기금은 8일 '2021년도 제1차 영업본부 업무보고'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윤대희(가운데) 신보 이사장과 전국 8개 영업본부 본부장, 본부 부서장 등이 참석해 코로나19 위기극복과 미래 신성장을 주도하는 혁신기업의 발굴 및 지원 계획 등을 논의했다. 신용보증기금 제공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은 8일 '2021년도 제1차 영업본부 업무보고'를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개최했다. 각지에서 신용보증 업무를 보는 본부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고 중소기업 지원 상황을 점검하려는 목적이다.

윤대희 이사장과 전국 8개 영업본부 본부장 및 본부 부서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코로나19 위기극복 방법과 함께 미래 신성장을 주도하는 혁신기업을 발굴하고 도울 방안 등을 논의했다. 아울러 한국판 뉴딜 등 정부 정책을 뒷받침하려 실시한 활동 내역과 우수기업 지원 사례를 공유했다.

본부장과 부서장들은 각 지역에서 직원들이 겪는 어려움을 털어놓고 해결책을 함께 고민하기도 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재택근무 확대가 시급해진 점 ▷업무체계를 개선해 신속히 보증지원할 필요성 ▷보증기업 사후관리 방안을 개선해 업무 부담을 덜 방안 ▷영업점 방문 고객에 대한 방역관리방법을 개선해 불편 줄이기 등 안건이 나왔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코로나19 영향에 많은 업무가 변화를 필요로 한다. 본부부서와 영업조직이 적극적으로 소통해 해소 방안을 마련하고, 영업현장의 의견을 잘 반영해 중소기업 지원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