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생산 폭스콘, 피스커와 전기차 생산 추진…2023년 출시 예정

폭스콘이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피스커와 전기차 공동 개발, 생산 계획을 밝혔다. 홈페이지 캡쳐 폭스콘이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피스커와 전기차 공동 개발, 생산 계획을 밝혔다. 홈페이지 캡쳐

애플의 아이폰을 조립·생산하는 대만 폭스콘이 미국의 전기차 스타트업 '피스커'와 공동으로 전기차를 생산 판매한다고 24일(현지시간)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밝혔다.

폭스콘은 이날 피스커와의 공동성명을 발표했다. 두 회사는 함께 전기차를 개발하고 생산은 폭스콘이, 판매는 프스커 브랜드로 하는 내용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블룸버그 등 외신들은 두 회사가 개발한 전기차의 출시는 2023년 4분기로 예정돼 있다고 밝혔다.

앞서 폭스콘은 지난해 전기차 시장에 뛰어들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회사는 2025년 세계 전기차 시장에서 10%의 점유율을 달성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피스커는 차량 디자이너 헨릭 피스커가 설립한 전기차 스타트업으로 내년 말 첫 독자 모델 차량을 생산한 예정이다.

폭스콘과 피스커의 전기차 공동 개발 소식이 전해지면서 피스커 주가는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39% 가까이 급등한 22.58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