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대구시 ‘그린뉴딜 스타트업 육성 업무협약’

신보, 성장단계별 최대 30억원 맞춤형 보증 지원…보증료 및 보증비율도 우대

채원규(왼쪽 두번째) 신용보증기금 전무이사가 지난 22일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 '대구형 그린뉴딜 스타트업 육성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홍의락(왼쪽 세번째) 대구시 경제부시장, 우중본(왼쪽 네번째) 대성에너지 대표이사, 이재일(왼쪽 첫번째)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 센터장 등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신용보증기금 제공 채원규(왼쪽 두번째) 신용보증기금 전무이사가 지난 22일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 '대구형 그린뉴딜 스타트업 육성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홍의락(왼쪽 세번째) 대구시 경제부시장, 우중본(왼쪽 네번째) 대성에너지 대표이사, 이재일(왼쪽 첫번째)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 센터장 등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신용보증기금 제공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은 지난 22일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대구시(시장 권영진), 대성그룹(회장 김영훈),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이재일)와 '대구형 그린뉴딜 스타트업 육성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은 관련 기관이 연계해 그린뉴딜 분야 우수 스타트업의 성장을 돕고, 대구가 균형 잡힌 지역 뉴딜 생태계의 거점으로 자리잡게끔 기반을 조성하려 마련했다.

협약기관들은 지역 소재 그린뉴딜 스타트업들이 신용보증, 창업교육·멘토링, 민간 펀드 투자 등 각종 금융·비금융 프로그램을 일괄적으로 우대 지원받을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한다.

신보는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가 추천하는 그린뉴딜 스타트업에 대해 성장 단계별 최대 30억원의 맞춤형 보증을 지원한다. 아울러 보증비율(90%)과 보증료(보증료율 0.3%p 차감)를 우대한다.

채원규 신용보증기금 전무이사는 "지역 소재 그린뉴딜 분야의 혁신기업들이 마음껏 꿈을 펼칠 수 있는 도전의 장을 마련했다. 앞으로도 그린뉴딜 스타트업이 혁신을 지속할 수 있도록 각종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신용보증기금 전경 신용보증기금 전경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