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비대면 전용 ‘IM외화자유적금’ 출시

환율 알리미 신청으로 원하는 타이밍에 추가 외화 입금도 가능

 

DGB대구은행은 비대면 전용 외화적금 상품인 'IM외화자유적금'을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코로나19 사태 장기화하면서 경기 침체가 길어지자 안전자산인 미국 달러화에 대한 고객 수요가 늘어난데 따른 것이다.

가입 가능 통화는 미국 달러(USD), 일본 엔화( JPY), 유로화(EUR)로, 개인 고객에 한해 통화별 1계좌씩 최대 3계좌까지 IM뱅크 어플(모바일웹 포함)을 통해서 가입할 수 있다.

원화로 외화를 매입해 IM외화자유적금에 적립할 경우 최대 70% 환율 우대율이 적용되고, 미국 달러 기준 하루 최대 1천달러까지 자유롭게 입금할 수 있다.

기본금리는 가입일 통화별 고시 금리에 따른다. DGB대구은행 신규고객, 마케팅 동의, 자동이체 등록과 같은 간단한 조건을 충족할 때에는 최고 0.50%의 우대금리가 제공된다.

이 밖에도 환율 알리미 서비스 신청을 통해 원하는 타이밍에 추가입금 거래도 가능하며, 해지 하지 않고 10회까지 분할 인출할 수 있는 서비스도 제공한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고객들은 상품 설명서를 충분히 숙지하고 환리스크 인지에 따른 안전한 금융자산 운영을 권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