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대백프라자 “착한 소비에는 예비 사회적기업 아이나리”

버려진 자원을 활용해 핸드메이드 공정으로 디자인한 패션잡화 브랜드 '아이나리'가 대구백화점 프라자점에 새롭게 입점했다. 아이나리는 경력 단절자의 사회 복귀를 지원하고 소외계층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예비 사회적기업으로 리본 공예품과 가방, 앞치마 등 창작 소품을 판매해 얻은 수익을 홀트아동복지회에 기부한다. 대구백화점 제공 버려진 자원을 활용해 핸드메이드 공정으로 디자인한 패션잡화 브랜드 '아이나리'가 대구백화점 프라자점에 새롭게 입점했다. 아이나리는 경력 단절자의 사회 복귀를 지원하고 소외계층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예비 사회적기업으로 리본 공예품과 가방, 앞치마 등 창작 소품을 판매해 얻은 수익을 홀트아동복지회에 기부한다. 대구백화점 제공
버려진 자원을 활용해 핸드메이드 공정으로 디자인한 패션잡화 브랜드 '아이나리'가 대구백화점 프라자점에 새롭게 입점했다. 아이나리는 경력 단절자의 사회 복귀를 지원하고 소외계층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예비 사회적기업으로 리본 공예품과 가방, 앞치마 등 창작 소품을 판매해 얻은 수익을 홀트아동복지회에 기부한다. 대구백화점 제공 버려진 자원을 활용해 핸드메이드 공정으로 디자인한 패션잡화 브랜드 '아이나리'가 대구백화점 프라자점에 새롭게 입점했다. 아이나리는 경력 단절자의 사회 복귀를 지원하고 소외계층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예비 사회적기업으로 리본 공예품과 가방, 앞치마 등 창작 소품을 판매해 얻은 수익을 홀트아동복지회에 기부한다. 대구백화점 제공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