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부산 해운대백병원 40대 여성 코로나19 음성 판정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전자현미경 확대 모습. 매일신문DB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전자현미경 확대 모습. 매일신문DB

부산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 우려를 해소했다.

19일 보건당국에 따르면 이날 부산 소재 해운대백병원에 내원했던 40대 여성이 코로나19 의심 증상으로 감염 검사를 받았는데, 이날 저녁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앞서 해당 40대 여성을 격리하면서 폐쇄됐던 해운대백병원 응급실은 정상 운영에 들어갈 전망이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