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대경본부, 임대주택단지에 '청년 카페' 개소

LH 대구경북본부는 최근 대구 달서구 천년나무1단지에 청년카페를 열었다. LH대구경북본부 제공. LH 대구경북본부는 최근 대구 달서구 천년나무1단지에 청년카페를 열었다. LH대구경북본부 제공.

LH 대구경북본부가 대구 달서구 대곡2지구 'LH천년나무1단지'에 대구경북에서는 처음으로 '청년 카페'를 개소했다.

청년카페는 복합문화공간이 부족한 임대주택의 단점을 보완하는 주민참여형 공동시설로 휴식과 독서, 문화활동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다. '천년나무1단지'는 국민임대 및 행복주택 혼합단지다.

이번에 문을 연 청년카페는 단지 내 활용도가 낮은 작은도서관을 카페형 공간으로 개보수했으며 일자리 창출을 위해 사회적기업에 위탁, 운영할 예정이다.

LH 대구경북본부는 앞으로 지역 내에 건설하는 임대주택 단지를 대상으로 청년카페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LH 대구경북본부 관계자는 "LH가 공간을 제공해 위탁운영자는 저렴하고 안정적으로 사업을 운영할 수 있고, 입주민들은 다양한 문화적 공간을 활용할 수 있게 된다"며 "청년카페가 입주민들의 쉼터이자 소통과 교류의 장으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