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안경 베트남 진출 가속도…하노이 528만$ 상담 실적

베트남 안경 브랜드 상담회 참가…240만 달러 계약 추진 중

지난 14~18일 베트남 하노이와 호치민에서 열린 '베트남 해외 안경브랜드 상담회'에서 참가기업들이 바이어와 상담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지난 14~18일 베트남 하노이와 호치민에서 열린 '베트남 해외 안경브랜드 상담회'에서 참가기업들이 바이어와 상담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대구시와 (재)한국안광학산업진흥원(이하 진흥원)은 지역 안경기업을 포함한 12개 업체와 함께 지난 14~18일 베트남 호치민, 하노이에서 열린 '베트남 해외 안경브랜드 상담회'에 참가했다.

이번 행사에서 참가 기업들은 베트남 옵티컬, 맷 비에트, 비에틴 옵티컬 등 72개사 바이어들과 528만 달러 상당 상담실적을 거뒀고, 60건 240만 달러 규모 계약을 추진 중이다. 또한 기업 간 양해각서 7건을 체결해 베트남시장 개척 교두보를 마련했다.

지난해 베트남에 수출한 국산 안경테는 2016년보다 169% 증가했다. 특히 선글라스는 무려 1천33% 늘었다.

대구시와 산업통상자원부, 진흥원은 11월 홍콩국제전시회, 독일 뮌헨광학전(Opti2020)에도 참가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안경기업의 해외마케팅 지원과 수출 판로 확대를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