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에 '화면 속 웨딩마치'…KT, 온라인 생방송 결혼식 지원

서울 강남 예식장-대구 일가친척 양방향 생중계 결혼식

지난 4일 오후 5시 서울 강남구의 한 예식장에서 실재 하객이 아닌 생중계 화면 속 하객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유튜브 KT 생방송 캡처 지난 4일 오후 5시 서울 강남구의 한 예식장에서 실재 하객이 아닌 생중계 화면 속 하객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유튜브 KT 생방송 캡처

"행복하게 잘 살겠습니다. 다같이 힘내셔서 위기를 잘 극복했으면 좋겠습니다."

지난 4일 오후 5시 서울 강남구의 한 예식장. 실재 하객이 아닌 생중계 화면 속 하객들로 예식장이 인산인해를 이뤘다. 하객이 없어 이들을 위한 의자도 찾아 볼 수 없었다. 양가 부모도 생중계 모니터 속에 있었다. 물론 '결혼 축하한다', '너무 멋지다', '행복하게 잘살아라' 등의 축하 메시지로 채팅 창 열기는 여느 결혼식 장 못지 않았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여파로 결혼식이 잇따라 취소되고 있는 가운데 국내에서 온라인 생중계 결혼식이 열렸다. 주인공은 신랑 하지수씨와 신부 박지예씨이다. 이들은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이날 계획 했던 결혼식을 취소했었다. 결혼식 장과 웨딩 촬영 등을 한참 전에 마친 터라 더욱 아쉬웠지만, 대구에 살고 있는 친지들이 서울까지 오기 어려운 상황 등을 고려해 이 같이 결정한 것이었다. 그러나 이들은 결혼식 장 취소로 발생하는 위약금 문제, 친지들을 이날 모시지 못하는 문제 등에 대한 걱정은 남아있었다.

걱정과 달리 다행히 이날 결혼식은 KT의 도움으로 차질 없이 진행됐다. 대형스크린에 화상회의 프로그램 '줌(zoom)'으로 연결된 신랑·신부 친구들이 각자의 스마트폰으로 결혼식에 참석했다. 이들의 모습도 화면에 나와 서로의 얼굴을 확인 할 수 있었다.

양가 부모의 모습도 또 다른 화면으로 송출됐다. 이날 결혼식은 유튜브 뿐만 아니라 아프리카TV 등에도 나왔다.

이날 축가를 맡은 개그맨 박명수씨가 현장에 직접 등장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번 결혼식에 도움을 준 KT는 대학교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전통시장 쇼핑, 육군 부사관 임관식 등 현장을 찾아 비대면 소통 사례를 이어갈 계획이다.

박현진 상무는 "사회적 단절을 연결하고 소통을 활성화하기 위해 온라인 결혼식과 같은 비대면 소통 사례를 이어갈 것"이라며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에게 따뜻한 위로와 응원의 마음이 전달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