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진 대구시장, 미얀마의 민주화와 평화 기원

대구시향 정기연주회 때 미얀마 국민들에게 위로와 연대의 지지 담은 영상 메시지 전달

권영진 대구시장이 11일 대구시향 정기연주회 때 미얀마 국민들에게 위로와 연대의 지지를 담은 영상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권영진 대구시장이 11일 대구시향 정기연주회 때 미얀마 국민들에게 위로와 연대의 지지를 담은 영상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권영진 대구시장이 군부독재의 억압과 폭력에 대항해 자유와 민주주의를 외치고 있는 미얀마 국민들에게 위로와 연대의 지지를 담은 영상 메시지를 전달했다.

권 시장은 지난 11일 시민들과 대구시립교향악단의 정기연주회를 관람한 뒤 오후 9시쯤 공연 말미에 무대 위 영상을 통해 "자유와 민주주의를 열망하는 미얀마 국민들께 위로와 연대의 지지를 보낸다"고 말했다. 권 시장은 "무고한 미얀마 국민들은 군부독재의 억압과 폭력 앞에 자유와 가족을 잃고 깊은 슬픔과 혼란에 빠져있다"고 전제하고 "유네스코 음악창의도시 대구는 음악이 지니는 자유, 인권, 비폭력, 생명존중 등 유엔의 보편적 인권 가치를 지지하며, 미얀마의 자유와 평화를 간절히 소망한다"고 말했다. 권 시장은 이어 "오늘 공연의 연대와 평화의 울림이 미얀마로, 전 세계로 전달될 수 있기를 바라며, 오늘 함께한 관객들께서도 미얀마의 평화를 위해 뜻을 모아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대구시향은 앙코르곡으로 미얀마의 민주화 및 평화를 기원하는 대구시의 메시지를 담은 차이코프스키의 제5번 교향곡 4악장 마지막 부분을 연주했다. 코바체프 대구시향 상임지휘자는 "슬프고 아련한 곡이 아닌, 역동적이고 활기찬 곡을 선택했다"며, "상상하기조차 힘든 상황에 처한 미얀마 국민들에게 이 음악이 힘과 용기를 전해줄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대구시는 시민들의 마음을 담은 이번 공연의 앙코르곡과 권 시장의 영상메시지를 전 세계 유네스코 음악창의도시를 비롯한 모든 창의도시와 함께 공유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7위

3 2 5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