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아트피아 5월 기획전 정재한 가족의 '가족관계증명'전

정재한 작 '가족 캘린더' 정재한 작 '가족 캘린더'

대구 수성아트피아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가족의 의미를 되새기고 예술의 역할을 조명하고자 가족의 작품을 선보이는 '가족관계증명'전을 펼치고 있다.

이번 '가족관계증명'전은 예술가 정재한의 가족 2대와 누이의 작품을 한 자리에 모아 이 가족들의 남다른 삶의 여정을 공유하고 예술의 역할을 조명하고자 기획됐다. 참여 작가는 정재한을 중심으로 누이 정해경, 아내 김원경, 자녀 정다연, 정시연 등 모두 5명이다.

이들 가족에게 예술은 특별하면서도 일상적이다. 예술은 가족 구성원 간 관계를 더욱 공고하게 하는 '매개'이자 '가족'임을 증명하는 증명서인 셈이다. 작품 장르는 사진, 영상, 설치, 현대 미술 등 다양하다.

멀티아트홀에서는 누이 정해경의 작품이 23일(일)까지 전시되고, 호반갤러리에서는 정재한 작가의 가족 4명이 참여한 전시가 6월 2일((수)까지 이어진다.

이번 '가족관계증명'전에선 관객들의 참여프로그램을 통해 예술가 가족이 제시하는 가족의 특별함과 평범함도 체험해볼 수 있다. 비대면 시대 관객과 소통하기 위해 이번 전시에 발표되는 작품들에 QR코드 제공되는데, 관객들은 포스터와 현수막 등에 새겨진 QR코드를 인식함으로써 온라인을 통해 매일 작가와 작품에 대한 다양한 스토리텔링을 접할 수 있다. 053)668-1566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