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곡을 노래하다-김효근의 첫사랑'

27일 수성아트피아서 공연

작곡가가 자신의 곡을 직접 해설하는 '한국가곡을 노래하다' 공연이 27일(화) 오후 7시 30분 수성아트피아 용지홀에서 열린다.

작곡가 김효근 작곡가 김효근

 

'한국가곡을 노래하다'는 서양음악에만 치중돼 있던 가곡의 영역을 확대해 우리가곡을 집중 조명하기 위해 수성아트피아가 기획된 시리즈이다. 그 첫 번째 순서로 한국가곡 작곡으로 활발히 활동 중인 작곡가 김효근을 초청했다. 김효근의 가곡은 아름다움과 긴장감이 조화롭게 공존하는 세련된 화성과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감성적인 가사가 특징이다.

소프라노 배혜리 소프라노 배혜리

 

'김효근의 첫사랑'이란 제목으로 열리는 이번 공연에는 소프라노 배혜리, 테너 김동녘, 바리톤 김만수가 출연해 가곡 '첫사랑', '사랑의 꿈', '영원히 사랑해' 등 서정적이면서도 완성도 높은 곡을 들려준다. 곡에 대한 해설은 김효근이 직접 하고, 반주는 피아니스트 장윤영이 맡는다.

테너 김동녘 테너 김동녘

 

김효근은 서울대 경제학과 및 동대학원 경영학 석사, 미국 피츠버그대학 경영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서울대 3학년 재학 당시 1981년 제1회 MBC대학가곡제에서 '눈'으로 대상을 수상해 화제를 모았으며, 다수 앨범을 발매했다. 현재 이화여대 경영대학장 겸 경영전문대학원장으로 재직 중이며 작곡, 음반 프로듀싱 및 제작, 오페라, 뮤지컬 창작 등 활발한 음악활동을 하고 있다.

바리톤 김만수 바리톤 김만수

 

전석 무료. 053)668-1800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