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포항 100년 역사 다룬 책 ‘포항 근·현대 문화사’ 발간

포항문화원 지역 고유 문화·예술 총망라
1900년부터 현재까지 포항의 삶 다뤄

포항 근·현대 문화사 책 표지 포항 근·현대 문화사 책 표지

경북 포항문화원이 지역 100년의 흐름을 짚어 포항만이 지닌 고유의 문화·예술 분야를 총망라한 '포항 근·현대 문화사'를 발간했다.

포항시의 지원을 받아 발간된 이 책은 지난해 6월부터 집필위원회를 구성해 관련 자료를 수집하고 제작, 최근 배포를 시작했다.

책은 포항 문화의 변천사를 1900년부터 지금에 이르기까지 주제별로 나눠 정리했다.

포항 문화의 뿌리를 시작으로 조선 후기 포항 사람의 삶, 저항과 계몽의 문화, 문화 재생을 위한 노력, 포항문화원의 설립과 운영, 현대 예술의 태동과 발전, 포항 현대문학의 흐름, 산업화와 포항 문화의 변화, 포항문화재단의 출범, 법정문화도시 선정, 문화행사의 변천, 문화의 발굴과 계승, 문화재의 지정과 보호 등 총 12장으로 구성됐다.

김삼일 집필위원장은 "역사는 우리에게 삶의 지혜일 뿐만 아니라 우리가 현재에 존재하는 근거를 말하는 정체성"이라며 "포항의 역사와 문화가 이 책을 통해 보존, 계승돼 후대에 애향심과 자긍심으로 결실을 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승대 포항문화원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희망차게 발간된 이번 책이 귀중한 기록물로서 시민들과 후대에 지역의 문화와 역사를 알리는 소중한 자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