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포항문화재단 ‘문예회관 종합컨설팅 지원 사업’ 2개 분야 선정

포항문화예술회관=극장기술정보구축, 중앙아트홀=하드웨어 컨설팅 지원받아
노후화 시설 등 리모델링 통해 지역 문화시설 개선

포항문화예술회관 전경. 매일신문DB 포항문화예술회관 전경. 매일신문DB

경북 (재)포항문화재단이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관하는 '2021년 문예회관 종합컨설팅 지원 사업'에 선정됐다.

포항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의 극장기술정보구축과 포항시립중앙아트홀 하드웨어 컨설팅 등 2개 분야이다.

'문예회관 종합컨설팅 지원 사업'은 전국 문예회관 공연장을 대상으로 노후 시스템 교체 등 경쟁력을 향상시켜 공연장 활용도를 높이기 위한 사업이다.

포항문화재단은 이번 지원 사업을 통해 공연장 시설현황을 전반적으로 점검하고, 기술 정보를 체계적으로 구축해 보다 효율적인 운영에 나설 방침이다.

특히 국·도·시비 60억원을 투입해 포항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의 노후화된 무대시설물 및 객석을 교체하는 시설 개선사업을 펼치고 있으며, 각종 기획프로그램, 문예회관·예술단체 공연콘텐츠 공동제작 등 다채로운 공연을 준비 중이다.

박창준 포항문화재단 문예진흥팀장은 "개선된 문화공간을 기반으로 수준 높은 문화 콘텐츠를 지역주민들에게 제공하고 지역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