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9회 전국무용제 경북대표 정진우 무용단, '심연' 은상수상

주역 무용수 서정빈(대구가톨릭대 대학원) 우수연기상 수상

25일 열린 제29회 전국무용제 16개 시·도 단체경연 시상식에서 경북 대표팀으로 참가한 '정진우 무용단'이 '심연(深淵)'으로 은상을 수상했다. '심연'의 주역 무용수 서정빈(대구가톨릭대 대학원)은 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강원도 원주에서 지난 17일부터 24일까지 열린 전국무용제는 16개 각 시·도 무용제에서 대상을 수상한 대표 무용단들이 참가해 열띤 경연을 펼쳤다.

제29회 전국무용제 시상식에서 정진우 무용단 정진우 대표가 은상을 수상하고 있다. 제29회 전국무용제 시상식에서 정진우 무용단 정진우 대표가 은상을 수상하고 있다.

정진우 무용단의 작품 '심연(深淵)'은 코로나19로 고립된 상황에서 부정적인 생각보다는 자신을 찾아가는 시간이 되길 바라는 마음을 작품 속에 담아내고자 했다.

정진우무용단 소속 전하연(대구가톨릭대 대학원), 백찬양(대구가톨릭대 대학원)은 작품 '샴(SIAMESE)' 으로 이번 전국무용제 solo& duet부문 우수작으로 선정되었다.

'샴(SIAMESE)'은 나와 같은 깊이, 다르지만 같은 존재로 SIAMESE의 의미를 재해석한 작품이다.

이혜진 기자 lhj@imaeil.com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