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 안에서 즐기는 드라이브 인 공연, 대구 팔공산에서 만나자

16~18일 저녁 8시 팔공산자동차극장 '씨네80' 야외 특설무대

계명문화대학 뮤지컬갈라 공연 모습. 대구시 제공 계명문화대학 뮤지컬갈라 공연 모습. 대구시 제공
배우 민우혁 배우 민우혁

대구에서도 차 안에서 즐기는 드라이브 인(drive-in) 공연이 팔공산 자동차극장에서 펼쳐진다.

대구시는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저녁 8시 팔공산자동차극장 '씨네80' 야외 특설무대에서 '힘내라 대구! 드라이브 인 씨네×콘서트'를 연다.

관객들은 자동차 안에서 초대형 영화스크린을 통해 공연무대를 관람하고, 차량의 라디오 시스템(FM스테레오)으로 사운드를 즐길 수 있다. 드라이브 인 공연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유지하면서도 공연을 눈앞에서 생생하게 관람할 수 있어 공연의 뉴노멀로 떠오르고 있다.

공연은 60분간의 문화공연과 120분간의 영화상영으로 꾸려진다. 영화는 '반도'가 상영된다.

문화공연은 오페라 갈라(대구오페라콰이어), 뮤지컬 갈라(DIMF&민우혁, 계명문화대학) 및 퓨전국악(국악밴드 나릿), 락(밴드 아프리카)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공연으로 구성된다. '대구오페라콰이어'는 투우사의 노래(카르멘), 네슨 도르마(투란도트) 등 유명 오페라 아리아를 선별해 친숙한 멜로디를 선사한다. 특히 18일에는 유명 뮤지컬배우 민우혁이 차세대 뮤지컬스타들과 함께 준비한 뮤지컬 넘버 리사이틀이 펼쳐진다.

밴드 아프리카. 대구시 제공 밴드 아프리카. 대구시 제공

이번 공연에는 회당 사전예약된 200여 대의 차량만 입장할 수 있다. 일반시민은 10~12일 신청을 받아 13일 선정 결과를 통지할 예정이다. 신청은 접수 기간 내 공연예약 홈페이지(https://cheerupdaegu.modoo.at/)를 통해 하면 된다.

입차 시 전체 입장객의 체온을 측정해 발열증상이 있는 이용자는 입장이 제한되며, 모든 관람객은 출입자명부 작성 및 손 소독제 사용, 차량 밖에서는 마스크도 반드시 착용해야 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코로나 확산방지를 위해 불편을 참고 인내해 주신 시민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자동차를 타고 공연을 보는 특별한 추억을 만들며 잠시나마 시름을 내려놓을 수 있는 힐링의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