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준호 "밝은 얼굴로 악수할 날 빨리 왔으면"

코로나19 극복 응원 릴레이…방탄소년단→손흥민→봉준호→배철수→?

봉준호 감독이 31일 '기생충' 제작사 바른손이앤에이 곽신애 대표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응원 릴레이 영상을 통해 봉준호 감독이 31일 '기생충' 제작사 바른손이앤에이 곽신애 대표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응원 릴레이 영상을 통해 "평소 축구 팬으로서 손흥민 선수가 저를 응원 릴레이 다음 주자로 지목해 주셔서 무척 영광스럽다"고 인사했다. 사진은 코로나 극복 응원 릴레이 동참한 봉준호 감독. 연합뉴스

봉준호 감독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응원 릴레이에 동참했다.

축구선수 손흥민으로부터 응원 릴레이 다음 주자로 지목받은 봉 감독은 31일 영화 '기생충' 제작사 바른손 E&A의 곽신애 대표 페이스북을 통해 응원 영상을 공개했다.

봉 감독은 "방역의 최전방에서 직접 뛰는 많은 의료진과 공무원, 방역 당국의 많은 분께 가장 먼저 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보낸다"며 "모두가 힘을 합쳐서 코로나바이러스를 완전히 극복하고 거리마다 가게마다 학교, 극장, 공연장, 축구장에 다시 밝은 얼굴로 모여서 서로 악수를 할 수 있는 그런 날이 빨리 왔으면 좋겠다"고 했다.

코로나 극복 응원 릴레이는 앞서 방탄소년단이 시작해 손흥민 선수, 봉 감독으로 이어졌다. 봉 감독은 다음 응원 릴레이 주자로 배철수를 지목했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