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쇼핑만 하는 백화점? 맛집 명소로 진화 중

롯데백화점 대구점, 맛집 발굴과 이색 식당 유치에 열 올려

최근 백화점 식당가가 새로운 '맛집 명소'로 떠올랐다.

이제 백화점 식당가는 쇼핑을 하다가 식사를 하기 위해 잠시 찾는 곳이 아닌, 맛집을 즐기기 위한 새로운 명소로 주목받고 있다.

실제로 롯데백화점의 F&B(식품·음료) 매출은 지난해보다 5.9% 올랐다.
이제는 집이 아닌 외부에서 음식을 먹는 데 불편함이나 거부감이 줄어들었다는 게 롯데백화점의 설명이다.

최근 롯데백화점 대구점 10층 전문식당관에도 다양한 맛집들이 새롭게 문을 열었다.

다가올 여름 시즌을 겨냥해 냉면 전문점을 발 빠르게 입점시키고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좋아하는 돈가스 전문점을 유치시켰다. 이외에도 53년 전통의 '경주아화전통국수'와 북구 고성동에 위치한 유명 샤브샤브 맛집 '샤브 T3' 2호점을 오픈 시켜 눈길을 끌고 있다.

관련기사

AD

비주얼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