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우리새끼' 유준상 "나는 반백살 아이돌"

출처: SBS '미운 우리 새끼' 출처: SBS '미운 우리 새끼'

오는 5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배우 유준상이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한다. 녹화에 참여한 유준상은 자신을 '반백 살의 아이돌' 이라 소개하며 시작부터 웃음을 선사했다.

이처럼 그는 센스 넘치는 입담뿐만 아니라 감미로운 노래 실력까지 뽐내며 스튜디오에 열기를 더했다. 특히 '궁상민'처럼 아이돌 제작에 도전했다 본전도 못 찾은 일화를 고백해 놀라움을 안겼다.

그런가 하면 그는 김종국보다 더 한 축구 열정 때문에 골절상까지 입었던 사연을 공개해 주변을 놀라게 했다. 그뿐만 아니라 유준상은 '2집 가수' 박수홍 못지않은 음악 열정을 뽐내며 스튜디오에서 직접 작곡한 교향곡을 들려주기도 했다.

한편, 유준상은 이날 편찮으신 어머니에 대한 애틋함과 짠함을 솔직하게 고백해 '미우새' 어머니들의 진심 어린 위로를 부르기도 했다. 인간미 넘치는 배우 유준상의 이야기는 5일 오후 9시 5분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