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새 멤버' 신성록 1월부터 합류…첫 녹화 완료

출처: 신성록 인스타그램 출처: 신성록 인스타그램

배우 신성록이 SBS '집사부일체' 새 멤버로 합류한다는 소식이 전해져 화제를 모으고 있다.

29일 SBS 측은 신성록이 '집사부일체' 새 멤버로 합류해 최근 녹화도 마쳤다고 알렸다. 앞서 지난 28일 열린 'SBS연예대상'에서 이승기는 '집사부일체'가 베스트 팀워크상을 수상하자, "기쁜 소식이 있다. 새해부터는 한 명의 멤버가 더 들어올 것"이라고 깜짝 발표했다.

이승기는 새 멤버에 대해 "첫 순간부터 잘 어우러졌다. 새 멤버와 함께 더 좋은 팀워크로 찾아뵙겠다"며 "앞으로 '상승형재'가 아닌 '신상승형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새 멤버가 '신 씨'라는 누리꾼들의 추측이 이어진 가운데, 새 멤버는 배우 신성록인 것으로 밝혀졌다.

앞서 지난 23일 신성록은 '집사부일체' 촬영에 임해 '2019-2020 여자프로농구' 청주 KB스타즈와 아산 우리은행의 경기에서, '집사부일체' 멤버들과 치어리딩을 마친 바 있다. 이는 다수의 매체와 SNS를 통해 전해져 세간의 관심을 받았다. 또한 신성록은 지난 9월 '집사부일체'에서 일일 제자로 참여해 열정 넘치는 모습과 방송 욕심을 드러낸 바 있다.

한편 신성록은 2020년 1월 새 멤버로 합류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5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