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랖 넓은 며느리 행동에 마음 불편한 시어머니

EBS1 '다문화 고부열전' 12월 16일 오후 10시 45분

EBS1 '다문화 고부열전' EBS1 '다문화 고부열전'

 

EBS1 TV '다문화 고부열전'이 16일 오후 10시 45분에 방송된다.

시어머니 허은희 여사는 추운 날씨에도 오전 4시부터 시장에 나와 좌판을 연다. 몸도 고단한데 오지랖 넓은 모습을 보이는 며느리의 모습에 마음이 더 상한다.

올해 초, 허 여사는 며느리가 하고 싶다고 하는 캄보디아 전통 식당을 내는 데 한두 푼 모은 돈에 빚까지 내서 도와주었다. 하지만 며느리는 돈 안 되는 통역 일에 전념하느라 식당에는 신경을 쓰지 않는다. 허 여사의 입장에서는 남을 도와주는 것도 좋지만 그래도 식당이나 집안 살림을 더 챙겼으면 하는 마음이다. 그런데 며느리는 남들을 도와주지 못하면 마음이 불편해서 안 된다고 한다. 거기에다 며느리 하진 씨는 식당 일이 잘 안 되는 걸 알면서도 아직 포기할 수 없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