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 책방 강연, 물리학자 김상욱의 과학 이야기

EBS1' 발견의 기쁨 동네 책방' 10월 3일 오후 11시 35분

EBS1' 발견의 기쁨 동네 책방' EBS1' 발견의 기쁨 동네 책방'

EBS1 TV '발견의 기쁨 동네 책방'이 3일 오후 11시 35분에 방송된다. '발견의 기쁨 동네 책방'의 책 동무 백영옥 작가는 복잡한 도심 속에서 자연을 마주할 수 있는 삼청공원에서 물리학자 김상욱 교수를 만난다.

고즈넉한 분위기를 풍기는 삼청동은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진 곳인 만큼 동네 구석구석을 잘 살펴보면 과학과 관련된 장소들이 숨어 있다고 한다.

김상욱 교수가 이끄는 첫 번째 장소는 실제 기차와 똑같은 구조로 모양만 축소해 놓은 삼청기차박물관이다. 다양한 모형 기차들을 보며 기차에 얽힌 흥미로운 과학 이야기를 들어본다.

두 번째 찾아간 곳은 동네 과학책방 '갈다'이다. 두 사람이 도착한 과학책방은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교양 과학서적을 판매하는 곳이다. 그곳에서 김상욱 교수가 들려주는 '떨림과 울림'의 이야기와 물리학에 대한 강연이 이어진다. 김상욱 교수는 '떨림과 울림'을 읽고 위로를 받았다고 이야기한 독자에게 "너무 슬플 때는 우리 존재가 원자로 구성되어 있음을 떠올려 보라"며 슬픔을 이겨내는 자신만의 방법을 추천해준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