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구장 날씨 "오후 9시쯤 소나기?" 삼성 LG 전 KBO 우천취소 전망은? 서스펜디드 게임?

대구 수성구 연호동 삼성라이온즈파크 일대 18일 저녁~19일 오전 강수확률. 네이버 날씨 대구 수성구 연호동 삼성라이온즈파크 일대 18일 저녁~19일 오전 강수확률. 네이버 날씨

18일 오후 6시 30분부터 대구의 프로야구 구장인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진행될 예정인 삼성 대 LG 경기의 우천취소 여부에 대한 야구팬들의 관심이 높다.

당장은 비가 내리지 않지만, 잠시 소나기가 내릴 수 있어서다.

삼성라이온즈파크가 위치한 대구 수성구 연호동을 비롯해 대구 지역 일부에 오후 9시쯤 비 소식이 예정돼 있다. 현재 30%대인 강수확률이 이때 전후로 60%로 치솟았다가 하강한다.

이 경우 우천취소보다는 잠시 중단되 뒤 속개될 가능성이 높다. 앞서 15일 LG 대 두산의 경기가 벌어진 잠실구장에서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소나기에 5회 중 중단 및 경기 재개가 이뤄진 바 있다.

서스펜디드 게임의 경우 중단된 시점까지의 점수 등 기록은 유효하며, 추후 경기 재개시 중단된 시점부터 경기가 이어진다.

우천취소는 KBO 경기운영위원이 개시 3시간 전부터 결정에 들어간다. 경기 중 취소 시 5회 말까지는 노게임, 6회 초 이후엔 콜드게임이다.

관련기사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