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홈 개막 5경기 만에 첫승 신고

3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19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 5회에 삼성 김상수가 2타점 2루타를 때려내고 있다. 삼성 라이온즈 제공 3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19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 5회에 삼성 김상수가 2타점 2루타를 때려내고 있다. 삼성 라이온즈 제공

삼성 라이온즈가 홈 개막 5경기 만에 첫승을 신고했다. 선발투수 최채흥이 5회를 채우지 못하고 강판됐지만, 타선에서 마수걸이 홈런을 터트린 이원석과 2타점 결승타를 때려낸 김상수의 활약에 힘입어 연패를 끊어냈다.

삼성은 3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19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의 주중 3연전 중 두 번째 경기에서 6대3으로 승리했다. 연패 숫자를 '4'에서 멈춘 삼성은 이로써 시즌 4승 6패 승률 0.400이 됐다.

이날 선발 등판한 최채흥은 4이닝 동안 7피안타 2볼넷 3탈삼진 2실점(1자책)을 기록했다. 최채흥은 팀이 2대2로 비긴 5회 선두타자 최형우에게 안타를 내주고 마운드를 내려갔으나 삼성의 두 번째 투수로 올라온 최지광이 승계주자의 득점을 허용하지 않았다.

이날까지 팀 내 불펜진 가운데 최다인 6경기에서 8⅔이닝을 소화한 최지광은 5회와 6회에 5명의 타자를 상대로 4탈삼진을 잡아내며 호투를 이어갔다.

삼성 김한수 감독은 이날 타순에 변화를 줬다. 김상수(2루수)-김동엽(지명타자)-구자욱(우익수)-다린 러프(1루수)-김헌곤(좌익수)-강민호(포수)-이원석(3루수)-이학주(유격수)-박해민(중견수)으로 선발 라인업을 꾸렸다.

삼성은 0대1로 뒤진 2회에 경기를 곧바로 뒤집었다. 2사 1루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선 이원석이 좌측 담장을 넘기는 투런 홈런을 터트렸다. 이원석의 시즌 마수걸이 홈런이었다.

3회 KIA에 1점을 내주며 2대2 동점이 됐으나 삼성 타선은 5회 찾아온 찬스를 놓치지 않았다. 2사 상황에서 이학주, 박해민의 연속 볼넷으로 1, 2루에 주자가 나갔다. 이어 상대 투수의 폭투로 2, 3루가 됐고, 김상수의 2타점 2루타가 터지며 점수는 4대2가 됐다.

삼성은 8회 구자욱의 1타점 2루타와 러프의 희생 플라이로 2점을 더 달아나며 1점을 추격하는데 그친 KIA를 제압하고 6대3으로 승리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