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찰청, 경북대 교수 2명 구속 '채용 비리 의혹'

경북대학교 로고
경북대학교 로고

경북대 교수 2명이 신규 교수 채용 관련 비리를 저지른 의혹으로 27일 경찰에 구속됐다.

이날 대구지법은 A교수 등 경북대 국악학과 교수 2명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 실시 후 "혐의가 인정되며 증거 인멸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A교수 등은 지난해 경북대 국악학과 신임 교수 채용 과정에서 특정 인물이 심사를 유리하게 받을 수 있도록 공모, 실제 채용이 이뤄지도록 한 혐의를 받는다.

지난해 경북대에서는 국악학과 교수 채용 심사위원에 포함된 교수들이 현직 모 교수의 제자가 채용될 수 있도록 점수를 몰아주는 일명 '밀어주기 채점'을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에 대구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올해 1월 경북대 본관 등을 압수수색하는 등 수사를 진행해왔다.

해당 의혹과 관련해 이번에 A교수 등 2명의 신병을 확보한 경찰은 공범이 더 있는지 등에 대해서도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7일 0시 기준 )

  • 대구 4,721
  • 경북 5,893
  • 전국 105,50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