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민들 운전대 다시 잡나…"유류세 인하 조치 즉시 직영주유소 적용"

기재차관 "유류세 37% 인하 내달 1일부터 시행…하반기 지방공공요금 동결"

방기선 기획재정부 1차관이 24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차 비상경제차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연합뉴스
방기선 기획재정부 1차관이 24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차 비상경제차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부가 내달 1일 시행되는 유류세 37% 인하 조치가 소비자에게 더 빨리 체감되도록 조치하기로 했다.

또 상하수도 등 지방 공공요금은 하반기에 동결을 원칙으로 관리할 방침이다.

정부는 24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방기선 기획재정부 1차관 주재로 제1차 비상경제차관회의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방 차관은 이날 모두발언에서 내달 1일 시행되는 유류세 37% 인하 조치에 대해 "정유·주유업계와 긴밀히 협의해 유류세 인하 즉시 정유사의 주유소 공급가격과 직영 주유소 판매가격을 인하하도록 하고 자영주유소도 최대한 이른 시일 내에 가격을 인하할 수 있도록 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공정거래위원회는 합동점검반을 구성하고 정유업계의 담합 등 불공정행위를 점검할 예정이다.

물가 안정 차원에서는 정부는 농축산물 수급·가격 동향을 면밀히 점검하고 평년보다 이른 추석에도 선제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상하수도 등 지방 공공요금은 하반기에 동결을 원칙으로 관리하기로 했다.

또 물가안정 우수 지방자치단체에는 특별교부세를 비롯한 인센티브도 줄 예정이다.

한편 정부는 최근 위기 상황을 고려해 이날을 기점으로 기존 경제관계차관회의를 비상경제차관회의로 전환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15일 0시 기준 )

  • 대구 3,038
  • 경북 3,584
  • 전국 62,07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