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서구, 뷔(방탄소년단) 벽화거리 연장 조성 완료

대구 서구청은 풍성한 볼거리를 위해 방탄소년단(BTS) 뷔 벽화거리를 연장 조성했다. 지난 20일 뷔 벽화거리 연장 사업이 완료돼, 앞서 조성된 벽화와 함께 약 60m에 이르는 벽화를 파노라마로 감상할 수 있다.

연장 조성된 벽화의 상단부에는 방탄소년단과 팬들 사이에서 쓰이는 표현인 '보라해'(사랑해)를 각국의 언어로 번역해 뷔의 세계적인 인기를 담아냈으며, 하단부는 뷔가 좋아하는 화가인 반 고흐의 '별이 빛나는 밤'을 배경으로 해 기존 벽화와 통일성 있는 분위기를 유지했다.

서구청 문화홍보과 관계자는 "지난 벽화 조성으로 팬들 사이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으면서 서구 관광에 많은 활력을 얻었다. 방탄소년단 컴백이 6월에 예정돼 있다고 들었는데, 많은 팬들이 방문할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서구청은 앞으로 늘어날 관광 수요를 대비해 뷔 벽화거리 연장을 필두로 주변 달성토성마을, 서부오미가미거리 등에 대한 관광화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7일 0시 기준 )

  • 대구 91
  • 경북 200
  • 전국 3,42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