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S-OIL 공장 휘발유 추출 도중 폭발 화재…1명 사망 9명 부상

19일 오후 8시 51분쯤 울산광역시 온산공단 S-OIL(에쓰오일) 공장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는 신고가 접수댔다.

소방당국은 신고 접수 후 8시 57분 대응 1단계를 발령, 화재 진압인력 81명, 소방차 등 39대를 급파했다. 이어 오후 9시 40분 대응 2단계로 격상해 현재 화재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대응 1단계는 관할 지역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경보령이며, 대응 2단계는 인접한 5∼6곳의 소방서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게 된다.

폭발과 화재로 현장 작업 근로자 등 8명이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된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폭발이 에쓰오일 알킬 2팀 휘발유 추출 공정 중에 발생, 화재로 이어진 것으로 추정 중이다"며 "자세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7월 3일 0시 기준 )

  • 대구 294
  • 경북 537
  • 전국 10,05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