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근 대위' 측 "특수정찰 임무 지휘하다 부상…군병원 이송"

유튜브 커뮤니티에 게시물 등록, "새 소식 들어오는 대로 전할 것"

이근 예비역 대위 인스타그램
이근 예비역 대위 인스타그램

우크라이나 전쟁에 의용군으로 참여한 이근 전 대위가 부상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전 대위 측은 15일 유튜브 채널('ROKSEAL') 커뮤니티에 글을 올려 "이근 전 대위가 최근 적지에서 특수정찰 임무를 지휘하다가 부상했다"며 "현재 군 병원으로 이송됐다"고 밝혔다.

이 전 대위 측은 "새 소식이 들어오는 대로 전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전 대위는 지난 3월 7일 의용군으로 참전한다며 우크라이나로 출국했다고 밝혔다.

한때 그의 연락이 뜸하면서 '사망설'이 돌기도 했으나 이후 유튜브 채널과 인스타그램에서 근황을 전하는 등 뜬소문에 반박하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13일에는 SBS 연예뉴스와 한 서면 인터뷰를 통해 여전히 무사하다고 소식을 전했다.

그는 '(참전하지 않고) 폴란드 근처 호텔에 체류하고 있다'는 소문 등은 사실이 아니라고 밝히기도 했다.

이근 유튜브 'ROKSEAL' 커뮤니티 게시물 갈무리
이근 유튜브 'ROKSEAL' 커뮤니티 게시물 갈무리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10일 0시 기준 )

  • 대구 6,997
  • 경북 8,887
  • 전국 151,79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