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나 폭락에 발행사 대표 자택 찾아간 남성…'20억원' 풀매수했다던 BJ

13일 서초구 빗썸 고객센터 모습. 한국산 가상화폐 루나와 자매 스테이블 코인 테라USD(UST) 폭락으로 가상화폐 시장이 흔들리고 있다. 세계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 바이낸스는 이날 루나 상장 폐지를 결정했다. 비트코인은 9개월여 만에 4천만원 아래로 떨어졌다. 연합뉴스
13일 서초구 빗썸 고객센터 모습. 한국산 가상화폐 루나와 자매 스테이블 코인 테라USD(UST) 폭락으로 가상화폐 시장이 흔들리고 있다. 세계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 바이낸스는 이날 루나 상장 폐지를 결정했다. 비트코인은 9개월여 만에 4천만원 아래로 떨어졌다. 연합뉴스

최근 99% 이상 폭락하고 있는 암호화폐 루나·테라 발행사 테라폼랩스 권도형 대표의 자택에 찾아가 초인종을 누른 남성은 코인 관련 인터넷 방송을 진행하는 BJ로 확인됐다.

13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성동경찰서는 전날 오후 6시20분쯤 신원 미상의 남성이 성동구 성수동에 있는 권 대표 거주지에 침입해 초인종을 누르고 도주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이 남성은 권 대표와 배우자가 살고 있는 아파트의 공동현관문으로 주민이 들어가는 틈을 이용해 침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권 대표 거주지 초인종을 누른 뒤, 당시 자택에 있던 권 대표 배우자에게 "남편이 집에 있냐"고 묻고는 도주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권 대표 배우자는 즉시 경찰에 신고했고 긴급신변보호를 요청해 신변보호 대상자로 지정됐다. ​

이 남성은 아프리카TV에서 코인 관련 인터넷 방송을 진행하는 BJ 챈슬러로 확인됐다. 그는 자신의 채널을 통해 "권도형 찾아간 것 맞다"며 "루나에 20억을 풀매수했다. 돈도 날리고 빨간 줄까지 긋게 생겼다"고 밝혔다.

BJ 챈슬러는 이날 경찰이 자신을 추적 중이라는 보도를 본 뒤 서울 성동경찰서에 출석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BJ 챈슬러는 오는 16일 경찰에 출석해 주거침입 혐의 등에 대해 조사받을 예정이다.

루나는 애플 엔지니어 출신인 권 대표가 개발한 코인이다. 발행사 테라폼랩스 본사는 싱가포르에 있지만 한국인 대표의 기업이 발행한 코인이라는 점에서 국내 투자자의 관심도가 높았다.

루나는 지난달 119달러까지 급등, 세계 코인 시가총액 8위에 오르며 글로벌 가상화폐 시장에서 화제를 모았으나 6일 즈음부터 떨어지다 9∼10일 99% 넘게 폭락하며 이날 오후 1원 수준에 머무르고 있다.

이에 이날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고팍스는 루나와 테라KRT(KRT)에 대한 거래를 오는 16일 오후 3시 종료한다고 밝히는 등 상장폐지에 나섰다.

국내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인 업비트도 같은날 20일 오후 12시부터 BTC마켓에서의 루나 거래를 종료한다고 발표했다.

루나는 국내 5대 원화거래소 모두 상장돼 있으며, 최근 대폭락 사태로 업비트와 빗썸, 코인원, 코빗, 고팍스 모두 입출금을 잠정 중단한 바 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460
  • 경북 340
  • 전국 9,89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