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발로 밟은 오징어'…포항 수산물시장 영상 논란

베트남 근로자 A씨, 맨발로 오징어 눌러펴는 영상 게시

틱톡 캡쳐
틱톡 캡쳐

경북 포항의 한 수산물 시장에서 마른 오징어를 맨발로 눌러 펴는 등 가공작업이 비위생적으로 이뤄졌다는 주장이 나왔다.

베트남 남성 A씨는 자신의 틱톡 계정에 "지난날을 추억하며"라는 글과 함께 1분가량의 마른 오징어 가공작업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엔 남성 넷이 오징어 옆에 둘러앉아 맨발로 꾹꾹 누르는 모습이 담겼다.

A씨는 한국에서 1년 이상 체류하며 외국인 노동자로 일해왔던 것으로 추정된다. 그의 틱톡 계정엔 지난해 1월부터 경북 포항 시내 건설현장과 수산시장 근무 영상이 올라와 있다.

해당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식품위생법 위반 아니냐" "오징어를 절대 못사먹겠다" "한국에서 일어난 일이 맞느냐" 등 강하게 반발했다.

한편 지난 1월에도 경북 영덕에서 구멍이 난 디자인의 흰색 슬리퍼를 신고 마른오징어 가공작업을 하는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된 바 있다. 당시 해당 업체에는 과태료 70만원이 부과됐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5월 21일 0시 기준 )

  • 대구 1,316
  • 경북 1,663
  • 전국 23,46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