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3M이 한동훈 딸? 이모 교수가 이모?

국회방송 유튜브 캡처
국회방송 유튜브 캡처
한동훈, 최강욱. 국회방송 유튜브 캡처
한동훈, 최강욱. 국회방송 유튜브 캡처

9일 오후부터 본격적으로 열린 한동훈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나온 '한국3M(쓰리엠)'과 '이모'라는 키워드에 네티즌들의 관심이 향했다.

다수 온라인 커뮤니티, SNS에서 언급하는 모습이다.

이날 최강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한동훈 후보자 딸이 한 복지시설에 노트북을 기부했다는 내용과 관련해 제시한 '엄마 찬스 노트북 기부, 거짓말?'이라는 제목의 자료에 적힌 기증자명 '한**'를 두고 "확인을 해보니, 물품을 지급받았다는 보육원의 경우 기증자가 한아무개로 나온다. 영리법인으로 나온다"고 설명, 한동훈 후보자 딸의 이름이 아니냐는 뉘앙스를 보였다.

이에 대해 한동훈 후보자는 "아까 말씀하신 한땡땡(한아무개, 한**)은 '한국3M' 같다"며 "제 딸 이름이 영리법인일 수는 없다. 영수증이 한국3M으로 돼 있기 때문에 확인해보셨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즉, '한'이라는 글자 다음 '국3M'이 '**'으로 가려진 것이었는데, 이에 대한 오해가 발생한 상황으로 보인다.

한국3M은 '포스트잇' 등을 판매하는 미국 기업 3M의 한국지사이다.

한동훈, 김남국. 국회방송 유튜브 캡처
한동훈, 김남국. 국회방송 유튜브 캡처

이어진 질의에서 김남국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한동훈 후보자 딸의 논문을 두고 "이모와 1저자로 썼다"고 지적했는데, 이에 한동훈 후보자는 "누구와 같이 썼는가?"라고 반문했고, 이에 김남국 의원은 "이모하고, 이모"라고 강조, 한동훈 후보자는 "제 딸이?"라며 거듭 되물었다.

한동훈 후보자는 "누구의 이모 말씀이신가?"라고 다시 물었고, 이어 "이모와 논문을 같이 썼다는 얘기는 처음 들었다"고 덧붙였다.

이에 김남국 의원은 "논문을 한번 찾아보시라"고 답했다.

김남국 의원이 질의에서 언급한 이모는, 이종 조카가 쓴 논문의 교신저자인 조카의 외숙모, 즉 서울 한 병원 '이모 교수'를 한동훈 후보자 딸 논문 관련 인물로 오인한 것으로 보인다. 이는 앞서 여러 언론 보도에서 한동훈 후보자 딸 논문 관련 의혹을 제기하며 언급한 내용이다.

김남국 의원은 질의 후 자신의 발언을 정정했다.

한동훈, 이수진. 국회방송 유튜브 캡처
한동훈, 이수진. 국회방송 유튜브 캡처

아울러 이날 청문회에서는 이수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한동훈 후보자의 태도를 문제 삼는 등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들 중에서도 강도 높은 공세를 펼쳤는데, 이에 이날 낮 청문회를 시청한 네티즌들이 최강욱, 김남국, 이수진 등 '처럼회' 소속 의원들에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이들은 한동훈 후보자 청문회를 계기로 인지도를 더욱 높이는 모습이다. 이는 3M 브랜드도 마찬가지.

더불어민주당 내 초선 의원 모임인 처럼회는 검찰개혁 등 각종 권력기관 개혁 사안을 공부하는 모임으로 알려져 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5월 20일 0시 기준 )

  • 대구 1,297
  • 경북 1,678
  • 전국 25,125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