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한동훈 "응원해주신 민주당 의원님들, 조국 수사 이후 저에 대한 평가 180도 달라져 안타까워"

국회방송 유튜브 캡처
국회방송 유튜브 캡처

9일 오후부터 본격적으로 열린 한동훈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한동훈 후보자는 자신에 대한 공세를 펼친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들에 대한 일종의 감상을 표현했다.

이수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 다음, 전주혜 국민의힘 의원이 "더불어민주당이 지난 몇 년 간은 윤석열 검찰총장(현 대통령 당선인) 찍어내기에 올인했다. 이제는 상대를 바꿔 한동훈 후보자 찍어내기에 올인하는 것 같다"며 "민주당에서는 후보자가 증오의 대상으로 보인다. 왜 그렇다고 생각하느냐"고 물었다.

이에 한동훈 후보자는 "저도 잘 모르겠다"며 "제가 이 정부 초반이나 그 이전에 대기업, 정치인들 수사할 때 이곳에 계신 의원들 비롯해 더불어민주당 의원님들께서 저를 많이 응원해주셨다. 그때 참 감사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런데 제가 조국 수사를 한 이후에 저에 대한 평가가 180도 달라진 것 같아 안타깝다. 저는 그때나 지금이나 똑같이 일을 했을 뿐"이라고 강조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6일 0시 기준 )

  • 대구 283
  • 경북 316
  • 전국 6,24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