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문화산업 한 자리에”…대구 첫 불교문화 박람회 열린다

  • 0

‘2022대한민국불교문화엑스포‘, 4월 7~10일 대구 엑스코

'2022대한민국불교문화엑스포' 포스터.
'2022대한민국불교문화엑스포' 포스터.

대구경북에서 처음으로 대규모 불교·전통문화 박람회가 열린다. 4월 7일부터 10일까지 나흘간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22대한민국불교문화엑스포'다.

대구경북 지역은 불교와 뗄래야 뗄 수 없는 관계다. 팔공산을 중심으로 동화사와 갓바위, 은해사 등이 자리잡았고,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세계적 가치를 인정받고 있는 불국사와 석굴암, 경주 역사유적지구 등 1천 년 전 선조들의 불교문화유산이 고스란히 이어져 시도민의 삶 속에 뿌리내렸다. 이 밖에도 김천 직지사, 영주 부석사, 안동 봉정사 등 곳곳에 유서깊은 사찰이 있다.

이 행사는 '천년, 신라 불교 문화의 울림'을 슬로건으로, 신라 불교문화부터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는 한국의 고유한 불교문화를 선보이는 자리다. 나흘간 온·오프라인을 통해 주제전과 문화산업전, 기획특별전, 체험·무대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주제전으로는 '無形(무형) 이음'을 주제로 대구시시무형문화재연합회 소속 불화장, 모필장, 대고장, 조각장(상감입사장), 창호장 등 5개 분야 장인들의 작품을 선보인다. 템플스테이와 사찰음식을 한국을 대표하는 전통문화콘텐츠로 발전시킨 조계종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이 창단 20주년을 맞아 선보이는 사찰음식특별전과 특별강연도 만나볼 수 있다.

2018년 열린 서울국제불교박람회 모습. BBS불교방송 제공
2018년 열린 서울국제불교박람회 모습. BBS불교방송 제공

문화산업전은 불교공예와 불교예술, 불교문화 등 세가지 굵직한 갈래를 따라 펼쳐진다. 불교공예전에서는 섬유‧금속‧도자 공예 등 전통과 불교문화를 아우르는 작품을 선보인다. 불교예술전에선 불화·불상을 테마로 현대적 감각을 가미한 현대미술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불교문화전은 건축‧식품‧차‧의복‧수행의식‧문화상품‧첨단기술 등 다양한 분야의 불교문화산업을 총망라한다.

이밖에 ▷대구 경북 특산품을 소개하는 지자체 특별전 ▷해외 7개국의 명상용품을 전시하는 해외교류전 ▷대구 경북의 전통문화와 불교문화체험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과 무대공연을 만나볼 수 있다.

주최 측은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관람등록을 한 입장객에 한해 무료입장 이벤트를 진행한다. 자세한 내용은 대한민국불교문화엑스포 홈페이지(bexpodg.kr)를 참고하면 된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