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행복페이 1천억원 규모 추가 판매

대구형 배달앱 '대구로'도 할인 쿠폰 지급

대구시청사
대구시청사

대구시가 소비 진작과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1천억원 규모의 대구사랑상품권 '대구행복페이' 추가 특별 판매와 대구형 배달앱 '대구로' 할인쿠폰을 지급하겠다고 밝혔다.

23일 대구시에 따르면 대구행복페이 판매는 24일부터 10% 할인율로 진행된다. 할인 구매한도는 50만원으로 기존과 동일하다.

다만, 1월에 이미 충전을 완료한 시민들은 월간 할인한도(50만원) 잔액 범위 내에서만 충전 가능하다. 가령 이달 50만원 충전을 완료한 시민은 추가 할인 충전이 불가하지만 30만원을 충전했다면 최대 20만원까지 추가 충전이 가능한 식이다.

코로나19 장기화로 매출이 감소한 소상공인 매출 증대와 소비 확대를 위한 캐시백 이벤트도 진행된다. 24일부터 내달 28일까지 ▷식당 ▷카페 ▷PC방 ▷목욕장업 ▷이미용업 ▷독서실 ▷스터디카페 ▷실내 체육시설 ▷숙박시설 등 해당 업종에서 2건 이상 대구행복페이를 결제하고, 총 결제 금액이 10만원 이상이면 5천원의 캐시백을 지급한다. 1인당 1회에 한해, 기간 종료 뒤 2주 내 대구행복페이에 추가 충전될 예정이다.

지난해 대구 지역에 서비스가 시작된 배달앱 대구로도 설을 맞아 할인 쿠폰 지급 이벤트를 한다. 총 10억원 규모의 '대구형 외식지원 대시민 특별 이벤트'는 24일부터 예산 소진 시까지 진행된다. 1만원 이상 2회 주문하면 5천원 할인 쿠폰을 제공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구행복페이 특별판매와 대구로 할인쿠폰 등 다양한 이벤트로 설연휴 서민들의 주머니가 좀 더 넉넉해지고,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매출 증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민생 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시책들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5월 20일 0시 기준 )

  • 대구 1,297
  • 경북 1,678
  • 전국 25,125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