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축구 포항, 이규용 코치 선임…U-18 감독엔 황지수 발탁

프로축구 K리그1 포항스틸러스가 2022시즌 코칭스태프 구성을 마쳤다. 올 시즌 시작을 앞두고 프로와 유스팀에서 3명이 보직 변경을 했고 1명을 충원하는 등 코칭스태프를 새롭게 꾸렸다.

프로팀 필드코치로는 이규용 포항 18세 이하(U-18) 팀 코치가 합류했다. 이규용 코치는 2015년부터 3년간 포항 U15팀에서, 2018년부터 지난해까지 4년간은 포항 U18팀에서 코치로 활약했다.

U-18 팀 감독에는 황지수 코치가 선임됐다. 황지수 감독은 2004년 데뷔해 2017년 은퇴까지 포항에서만 선수로 뛰며 원클럽맨으로 프로 선수 생활을 했다. 은퇴 후 2018년부터는 4년간 포항 코치직을 수행했다.

유스팀 전체를 총괄할 유스 디렉터에는 백기태 전 포항 U18팀 감독이, 프로팀 스카우터에는 2004년부터 2010년까지 포항에서 수비수로 뛰었던 황재원이 합류한다.

포항은 지난 3일부터 제주도 서귀포시에서 동계훈련을 시작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460
  • 경북 340
  • 전국 9,89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