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포항 A병원 67명·경산 학교 34명…경북 집단감염 속출

상주경찰서 추가 확진은 없어…자가격리 직원 100명 모두 음성

경북 포항의 한 병원에서 이틀 사이 코로나19 확진자 60여 명이 발생해 방역 당국이 대응에 나섰다. 5일 포항시에 따르면 이날 포항 한 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 65명이 새로 나왔다. 이날 오후 해당 병원에서 확진되지 않은 환자들이 다른 병원으로 이송되고 있다. 연합뉴스
경북 포항의 한 병원에서 이틀 사이 코로나19 확진자 60여 명이 발생해 방역 당국이 대응에 나섰다. 5일 포항시에 따르면 이날 포항 한 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 65명이 새로 나왔다. 이날 오후 해당 병원에서 확진되지 않은 환자들이 다른 병원으로 이송되고 있다. 연합뉴스

경북지역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속출하고 있다.

5일 포항시 북구 A병원에서 코로나 확진자가 무더기로 발생했다. 지난 4일 이 병원의 요양보호사 1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실시된 병원 종사자, 환자 등에 대한 전수 검사에서 의료진 1명, 환자 64명, 요양보호사 가족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포항시는 현재 이 병원 전체를 코호트 격리하고 음성 판정을 받은 환자들을 분리 이송시킨 채 확산 방지에 주력하고 있다. 포항에서는 이들을 포함, 이날 오후 4시 기준 81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경산에서도 이날 오후 4시 기준 한 교회부설 대안학교에서 학생과 직원 등 34명이 확진된 데 이어 B병원에서 환자와 직원 등 6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는 등 44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대안학교에서는 전날 학생 1명이 확진됐고 곧바로 교직원 및 전교생 110여 명을 대상으로 한 검사에서 34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 가족 3명도 추가 감염됐다.

안동에서는 이날 정오 기준 13명의 코로나 추가 확진자가 나왔다. 이들은 앞서 3일 확진자의 가족과 타지역 확진자의 가족 및 지인들이다.

한편 지난 4일 직원 1명이 확진돼 확산 우려가 제기됐던 상주경찰서에서는 다행히 추가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경찰서 직원 등을 상대로 진행된 진단검사에서 100여 명 모두 음성판정을 받아 확진자 A씨가 속해 있던 부서 직원 7명만 잠복기를 우려해 자가격리를 유지하고 나머지 직원들은 모두 복귀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월 25일 0시 기준 )

  • 대구 489
  • 경북 281
  • 전국 8,571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