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경북 포항 한 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 60여 명 발생

요양보호사 최초 확진 후 전수조사 통해 대거 나와
병원 코호트 격리·환자 및 의료진 300여 명 격리

국내에 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 변이'에 감염된 사례가 나온 가운데 2일 오전 오미크론 변이 확진자가 치료 중인 것으로 알려진 인천 한 병원에서 의료진이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내에 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 변이'에 감염된 사례가 나온 가운데 2일 오전 오미크론 변이 확진자가 치료 중인 것으로 알려진 인천 한 병원에서 의료진이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경북 포항의 한 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60여 명이나 발생하면서 방역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5일 포항시에 따르면 이날 정오 기준 포항시 북구 A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 65명이 발생했다.

지난 4일 이 병원의 요양보호사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전수조사가 진행됐고, 이를 통해 65명(의료진 1명·환자 64명)의 추가 확진자가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 병원에서만 이틀사이 66명이 확진됐다.

평소 A병원은 환자 277명, 의료진 80명 등 총 357명이 생활하고 있는 곳이다.

포항시는 현재 해당 병원 전체를 코호트 격리하고, 음성 판정을 받은 다른 환자들을 분리 이송시켰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월 17일 0시 기준 )

  • 대구 176
  • 경북 95
  • 전국 3,85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