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첨복재단, 서울바이오허브에 연락사무소 열었다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은 26일 서울 홍릉 서울바이오허브에서 'K-MEDI hub 서울사무소' 개소식을 열었다. 첨복재단 제공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은 26일 서울 홍릉 서울바이오허브에서 'K-MEDI hub 서울사무소' 개소식을 열었다. 첨복재단 제공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하 첨복재단)은 26일 서울 홍릉 서울바이오허브에서 'K-MEDI hub 서울사무소' 개소식을 열었다.

첨복재단은 그간 국내 바이오헬스 기업 대부분이 수도권에 몰려있는 탓에 재단의 기술력을 알리는 데 있어 지리적인 문제를 겪어왔다. 이번에 서울사무소를 연 서울바이오허브 일대는 서울은 물론 송도, 원주 등 바이오헬스 집적지로 활동 영역을 넓힐 수 있는 요충지다.

첨복재단은 이번 서울사무소 개소를 통해 서울과 경기권 공동연구 및 기술서비스 수요를 적극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우선 ▷첨복재단의 기술서비스 및 컨설팅 ▷창업지원 프로그램 ▷중소기업 육성사업 발굴 ▷서울 및 수도권 판로개척을 위한 공동 박람회 개최 등 다양한 서울사무소 활용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

양진영 첨복재단 이사장은 "서울바이오허브 연락사무소를 통해 더 적극적으로 수도권 기업을 공략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울바이오허브는 서울시가 조성하고 한국보건산업진흥원에서 운영하는 바이오의료 창업 혁신 플랫폼으로 현재 100여 개 이상의 창업기업과 이를 지원하기 위한 협력기관이 입주해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월 29일 0시 기준 )

  • 대구 881
  • 경북 590
  • 전국 17,54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