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포토뉴스] 마을 주민 전수 검사... 경북에서 116명 신규 확진

26일 성주군 초전면 참외작목반 관련 확진자가 다수 발생하자 초전보건지소에 임시선별검사소가 마련돼 주민 4천500여 명에 대한 전수 검사가 진행되고 있다. 이날 0시 기준 경북에서는 116명이 신규 확진돼 지난해 2월 첫 확진자 발생 이후 가장 많은 확진자가 나왔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26일 성주군 초전면 참외작목반 관련 확진자가 다수 발생하자 초전보건지소에 임시선별검사소가 마련돼 주민 4천500여 명에 대한 전수 검사가 진행되고 있다. 이날 0시 기준 경북에서는 116명이 신규 확진돼 지난해 2월 첫 확진자 발생 이후 가장 많은 확진자가 나왔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26일 성주군 초전면 참외작목반 관련 확진자가 다수 발생하자 초전보건지소에 임시선별검사소가 마련돼 주민 4천500여 명에 대한 전수 검사가 진행되고 있다. 이날 0시 기준 경북에서는 116명이 신규 확진돼 지난해 2월 첫 확진자 발생 이후 가장 많은 확진자가 나왔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최신 기사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월 29일 0시 기준 )

  • 대구 881
  • 경북 590
  • 전국 17,54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