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역사] 1929년 10월 22일 전설적 골키퍼 레프 야신

박상철 일러스트레이터

20세기 최고의 러시아 체육인으로 뽑힌 철벽 골키퍼 레프 야신이 모스크바의 한 노동자 집안에서 태어났다. 12세 때 군수공장에서 일하면서 처음 공을 만진 그는 20세에 러시아 프로팀 디나모 모스크바에 입단해 22년간 활약했다. 189㎝에 이르는 큰 키로 공격적 방어를 해 공격수들에게 공포감을 주었던 야신은 선수 생활 동안 150개의 페널티킥을 막았다.

박상철 일러스트레이터 estlight@naver.com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1월 26일 0시 기준 )

  • 대구 103
  • 경북 116
  • 전국 3,901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