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민주당의 가치 어떻게 지킬지 끝까지 호소할 것"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선 경선 후보가 9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기 합동연설회에서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선 경선 후보가 9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기 합동연설회에서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낙연 전 대표는 9일 경기 지역 대선후보 경선 결과가 나온 뒤 "마지막 순간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전 대표는 이날 경기 지역 경선 이후 취재진에 "저를 지지해주신 분에게는 감사하고 저를 지지하지 않으신 분의 뜻도 깊게 새기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이 경선의 의미, 민주당이 헤쳐가야 할 여러 과제를 말씀을 드리고 민주당의 가치를 어떻게 지켜나갈지 마지막 순간까지 호소하겠다"고 했다.

이 전 대표는 경기 경선에서 30.52%(2만9248표)의 득표율을 기록했다. 경쟁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는 59.29%(5만6820표)로 더블스코어를 기록했다. 이날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과 박용진 의원은 각각 8.75%(8388표), 1.45%(1385표)의 득표율을 얻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17일 0시 기준 )

  • 대구 8,728
  • 경북 7,550
  • 전국 180,803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