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경기 무패' 대구 이병근 감독, K리그 '9월의 감독' 선정

이병근 대구FC 감독. 연합뉴스
이병근 대구FC 감독. 연합뉴스

프로축구 대구FC 이병근 감독이 K리그 '9월의 감독'으로 뽑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이병근 감독이 K리그 9월 '현대오일뱅크 고급휘발유 카젠(KAZEN) 이달의 감독상'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이 감독이 지휘하는 대구는 9월 치른 K리그1 5경기에서 3승 2무로 무패를 달렸다.

9월 4일 성남FC와 21라운드 순연 경기에서 0대0으로 비긴 뒤 포항 스틸러스와 29라운드(2대1 승), 울산 현대와 30라운드(2대1 승), 제주 유나이티드와 31라운드(1대0 승)에서 3연승을 거뒀다.

25일 수원FC와 32라운드에서 0대0으로 비겨 연승을 마감했지만, 5경기에서 승점 11을 쌓아 리그 3위(승점 49)를 굳게 지켰다.

상승세를 탄 대구는 이 감독 체제에서 2시즌 연속 파이널A(1∼6위) 진출을 확정했다.

이 감독은 "아직 시즌 종료까지 경기가 남아 있다. 현재의 3위에 만족하지 않고, 파이널A 그룹에서 최후의 3위를 차지하고 싶다.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 다시 한번 도전하는 게 목표"라며 또 한 번 각오를 다졌다.

이달의 감독으로 선정된 이 감독은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제작한 트로피와 현대오일뱅크 주유권을 받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2월 03일 0시 기준 )

  • 대구 99
  • 경북 82
  • 전국 4,944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