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관·외국인 던지고 개미 받고' 코스피, 1.62%↓ 3019.18 마감

코스피가 1일 장 초반 하락세다. 이날 오전 명동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전광판에 실시간 코스피가 표시돼 있다. 연합뉴스
코스피가 1일 장 초반 하락세다. 이날 오전 명동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전광판에 실시간 코스피가 표시돼 있다. 연합뉴스

코스피가 개인 투자자의 매수세에도 외국인과 기관의 동반 매도세를 이기지 못하고 고꾸라졌다.

1일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3068.82)보다 49.64포인트(-1.62%) 내린 3019.18에 장을 마쳤다. 투자자별로 보면 기관은 4천874억 원, 외국인은 2천999억 원을 순매도했다. 개인은 7천610억 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코스피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 역시 대부분이 내렸다. △셀트리온(-4.43%) △현대차(-3.25%) △SK하이닉스(-2.91%) △삼성전자우(-2.30%) △NAVER(-1.55%) △삼성SDI(-1.53%) △카카오(-1.27%) △삼성전자(-1.21%) △LG화학(-0.77%) 등이 떨어졌고 삼성바이오로직스(+0.11%)만 소폭 상승했다.

업종 대부분 역시 고전했다. △기계(-3.73%) △은행(-3.59%) △운수장비(-2.82%) △의료정밀(-2.54%) △운수창고(-2.37%) △철강금속(-2.18%) △유통업(-2.07%) △증권(-2.01%) △종이목재(-1.96%) △제조업(-1.67%) △건설업(-1.64%) 등의 순으로 하락폭이 컸다. 반면 △섬유의복(+0.46%) △통신업(+0.18%)은 증가세를 보였다.

코스닥도 천스닥을 내줬다. 이날 코스닥 지수는 전 거래일(1003.27) 대비 20.07포인트(-2.00%) 하락한 983.20에 거래를 종료했다.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966억 원, 252억 원을 팔아치웠고, 개인은 1천284억 원을 사들였다.

코스닥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 중 △셀트리온헬스케어(-5.30%) △셀트리온제약(-4.31%) △씨젠(-3.46%) △에코프로비엠(-3.43%) △SK머티리얼즈(-2.12%) △에이치엘비(-1.77%) △카카오게임즈(-1.37%) △CJ ENM(-1.06%) 등의 순으로 내리막길을 걸었다. △펄어비스(+6.09%) △엘앤에프(+1.90%) 등은 오름세로 장을 마쳤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2월 03일 0시 기준 )

  • 대구 99
  • 경북 82
  • 전국 4,944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