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 연휴 문경새재 관광 "댕댕이 동행 고민하지 마세요"

국·도립 공원 반려동물입장금지.. 문경새재도립공원 입구에는 ‘문경새재반려동물 힐링센터'
수영, 샤워, 미용, 숙박, 차한잔 한번에 해결.. 보호자와 함께 숙박 하는 글램핑 인기

'문경새재반려동물 힐링센터'이주연 대표가 고객이 맡긴 반려동물을 안고 미소를 짓고 있다. 힐링센터 제공.
'문경새재반려동물 힐링센터'이주연 대표가 고객이 맡긴 반려동물을 안고 미소를 짓고 있다. 힐링센터 제공.

추석 황금연휴 관광지를 찾을 경우 반려동물이 있는 가족은 걱정이 앞선다.

반려동물을 집에 홀로 남겨두기도 여의치 않고 국립공원과 도립공원 등 지자체 대부분 관광지는 반려동물 입장을 금지하고 있기 때문이다.

반려동물 인구 1천200만 시대에 국민관광지 경북 문경새재 도립공원은 이같은 고민을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언택트 관광지여서 눈길을 끈다.

지난해 8월 문경시가 문경새재도립공원 입구 1천108㎡부지에 4억4천만원을 들여 건립한 '문경새재반려동물 힐링센터'가 있어서다.

문경새재반려동물 힐링센터 내부 모습. 힐링센터 제공
문경새재반려동물 힐링센터 내부 모습. 힐링센터 제공

연중 무휴로 반려동물을 일시적으로 맡아 전문적으로 케어하는 이곳은 반려동물의 천국이라 할 만큼 다양한 시설을 갖춰 수영, 샤워, 미용, 숙박이 한번에 해결 된다.

657㎡의 넓은 잔디 놀이공원을 사이에 두고 대형견과 중소형견을 분리해 전문 훈련사와 미용사가 관리하며 장기 위탁도 가능하다.

반려동물들이 신나게 뛰어놀 수 있는 운동장과 편하게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이 있고 보호자들의 '차한잔 여유'를 누릴 카페가 있다.

반려견이 숙박할수 있는 애견호텔과 보호자가 함께 숙박할수 있는 글램핑 까지 운영하고 있어 반려동물과 편하게 여행할 수 있다.

문경새재 입구 문경반려동물힐링센터 잔디 놀이터에서 반려견들이 신나게 질주하고 있다.힐링센터 제공
문경새재 입구 문경반려동물힐링센터 잔디 놀이터에서 반려견들이 신나게 질주하고 있다.힐링센터 제공

이곳은 추석연휴를 맞아 18일부터 관광객들과 함께 온 반려동물이 평상시보다 더 북적이고 있다.

반려동물 없어도 입장해 예쁜 강아지들과 즐길 수도 있다. "개들이 웃고 다니는 것을 느낄 정도"라는 게 이용자들의 전언이다.

대구 퀸스로드광장 대구의료원 옆에 있는 애견카페 및 호텔 '젠틀펫'(회원 6천여명)을 운영 중인 반려동물 전문가 이주연 대표가 문경시로부터 위탁받아 운영하고 있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 운영하며 직원은 24시간 상주한다.

특히 반려동물을 동반한 관광객의 전화 한 통화로 즉각 반려동물을 운송할 수 있는 이동서비스(펫 택시) 차량과 이동식 애견 목욕차도 운행하고 있다.

이주연 대표는 "아름다운 문경새재는 반려동물과 보호자 모두에게 행복한 추억과 추석연휴를 선사할 것이다"고 말했다.

문경새재 입구 문경반려동물힐링센터를 찾은 견주들이 반려견을 안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힐링센터 제공
문경새재 입구 문경반려동물힐링센터를 찾은 견주들이 반려견을 안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힐링센터 제공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0월 26일 0시 기준 )

  • 대구 61
  • 경북 20
  • 전국 1,26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