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경중기청, 지역 '착한 임대인'에 표창 수여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 매일신문DB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 매일신문DB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이하 대경중기청)은 17일 지역의 착한 임대인 9명에게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표창 4정과 함께 대경중기청장 표창 5정을 수여했다.

'착한 임대인 운동'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임차 소상공인을 위해 임대인들이 자발적으로 임대료를 인하해주는 운동으로, 지난해 2월 전주 한옥마을로부터 시작돼 전국 단위로 확산되고 있다.

지난 7월까지 수상 후보에 대한 신청·접수를 받은 대경중기청은 ▷임대료 인하율 ▷인하 점포 수 ▷인하 기간 ▷주변 상권에 미치는 영향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대상자와 훈격을 결정했다.

김한식 대경중기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임대인 스스로도 어려운 상황에서 임차 소상공인의 경제적 부담이 완화되도록 협조해 주신 것에 대해 감사드린다"며 "정부 역시 임대료 문제 해결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정부는 착한 임대인 운동을 더욱 촉진하기 위한 방안으로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저금리 대출, 무상 전기안전점검 등 착한임대인에 대해 인센티브 제도를 지속 추진하고 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0월 18일 0시 기준 )

  • 대구 45
  • 경북 18
  • 전국 1,05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