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벼랑 끝 내몰린 자영업자들… 푸드코트에 내걸린 '무상임대' 안내문

16일 오전 대구 북구의 한 대형마트 푸드코트에 '무상임대' 안내문이 붙은 가게를 시작으로 빈 가게가 줄지어 있다. 안성완 기자 asw0727@imaeil.com
16일 오전 대구 북구의 한 대형마트 푸드코트에 '무상임대' 안내문이 붙은 가게를 시작으로 빈 가게가 줄지어 있다. 안성완 기자 asw0727@imaeil.com
16일 오전 대구 북구의 한 대형마트 푸드코트에 '무상임대' 안내문이 붙은 가게를 시작으로 빈 가게가 줄지어 있다. 안성완 기자 asw0727@imaeil.com
16일 오전 대구 북구의 한 대형마트 푸드코트에 '무상임대' 안내문이 붙은 가게를 시작으로 빈 가게가 줄지어 있다. 안성완 기자 asw0727@imaeil.com

16일 오전 대구 북구의 한 대형마트 푸드코트에 '무상임대' 안내문이 붙은 가게를 시작으로 빈 가게가 줄지어 있다. 현장에서 만난 한 상인은 "코로나 19로 손님들의 발길이 끊기자 가게들이 연이어 문을 닫았다"면서 "오죽하면 무상임대 가게까지 나왔겠냐"며 하소연했다. 안성완 기자 asw0727@imaeil.com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0월 18일 0시 기준 )

  • 대구 45
  • 경북 18
  • 전국 1,05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