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상화로 입체화 사업 환경영향평가 주민설명회 개최

주민 의견 청취해 공사 영향 저감 방안 마련

상화로 입체화 사업 조감도. 대구시 제공
상화로 입체화 사업 조감도. 대구시 제공

대구시는 6일 오후 달서구 진천동 행정복지센터 3층 대회의실에서 '상화로 입체화 사업 환경영향평가'에 대한 주민설명회를 연다.

오는 11월 상화로 입체화 사업 본 공사 착수를 앞두고 환경영향평가 용역을 시행해 사업 추진 시 주변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예측하고 악영향을 최소화하는 방안을 수립하는 게 목적이다.

설명회는 실시설계 내용과 본 사업에 따른 환경 영향 및 저감방안에 대한 설명 후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할 예정이며,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사업에 반영할 계획이다.

설명회 참여를 원하는 주민은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나, 코로나19 방역 수칙에 따라 입장 인원은 50인 미만으로 제한한다.

대구시는 이날 설명회에서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불편함을 해소할 수 있는 효율적이고 합리적인 방안을 찾아 상화로 입체화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도심지 지하도로 건설공사인 점을 감안해 대구시는 지하 안전영향평가를 병행하는 등 주변 건물에 영향이 없는 안전한 공사 시행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지역 주민들의 관심이 높은 상화로 입체화 사업의 중요성을 잘 알고 있어 지속적인 주민 협의를 통해 주민 의견이 잘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상화로 입체화 사업 구간 (대구시 제공)
상화로 입체화 사업 구간 (대구시 제공)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17일 0시 기준 )

  • 대구 38
  • 경북 38
  • 전국 2,00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