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야구 '결승行' 한일전 빅매치…여자골프 2연패 시동

2일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야구 녹아웃스테이지 2라운드 한국과 이스라엘의 경기. 7회말 11대1로 콜드게임으로 경기를 이긴 한국 선수들이 마지막 적시타를 쳐 낸 김혜성과 기뻐하고 있다. 연합뉴스
2일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야구 녹아웃스테이지 2라운드 한국과 이스라엘의 경기. 7회말 11대1로 콜드게임으로 경기를 이긴 한국 선수들이 마지막 적시타를 쳐 낸 김혜성과 기뻐하고 있다. 연합뉴스

올림픽 2회 연속 금메달을 노리는 야구 대표팀이 4일 숙명의 한일전에 나선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우리나라는 이날 오후 7시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숙적' 일본과 결승전행을 놓고 대결한다. 한국 야구는 올림픽 무대에서 일본에 단 한 번도 패한 적이 없다.

우리나라는 조별리그에서 미국에 2-4로 졌지만 녹아웃 스테이지에서 도미니카공화국, 이스라엘을 연파하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이에 맞서는 일본은 조별리그 2승에 이어 미국을 상대로도 10회 연장 끝에 7-6으로 이겨 3연승을 달리고 있다.

2008년 베이징올림픽에 이어 2회 연속 올림픽 야구 금메달을 노리는 한국이나, 홈그라운드에서 올림픽 첫 우승에 도전하는 일본 모두 물러설 수 없는 대결이다.

이기는 팀은 결승에 바로 올라가지만, 패하면 패자부활전으로 내려가 그 경기에서 이겨야 결승에 진출할 수 있다.

우리나라는 고영표(kt), 일본은 야마모토 요시노부(오릭스)가 각각 선발 투수로 등판한다.

2일 일본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여자 배구 A조 조별리그 한국과 세르비아의 경기. 3세트 교체된 한국 김연경이 팀 동료들과 응원하고 있다. 연합뉴스
2일 일본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여자 배구 A조 조별리그 한국과 세르비아의 경기. 3세트 교체된 한국 김연경이 팀 동료들과 응원하고 있다. 연합뉴스

여자 배구 대표팀은 터키와 8강전을 치른다.

오전 9시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터키를 상대하는 여자 배구 대표팀은 1976년 몬트리올 올림픽 동메달 이후 무려 45년 만에 올림픽 메달을 노리고 있다.

여자 배구는 도미니카공화국, 일본 등 까다로운 상대들을 따돌리고 조별리그 A조 3위를 차지했다. 터키 역시 B조 3위로 8강에 안착했다.

우리나라는 이날 터키를 물리치면 2012년 런던올림픽 4위 이후 9년 만에 올림픽 4강 무대에 복귀한다.

4일 일본 사이타마현 가스미가세키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여자골프 1라운드. 박세리 감독이 1번 홀 그린에서 퍼팅라인을 보는 고진영을 지켜보고 있다. 연합뉴스
4일 일본 사이타마현 가스미가세키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여자골프 1라운드. 박세리 감독이 1번 홀 그린에서 퍼팅라인을 보는 고진영을 지켜보고 있다. 연합뉴스

야구처럼 올림픽 2연패를 노리는 여자골프 대표팀은 이날 1라운드를 시작한다.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 우승한 박인비(33)를 비롯해 고진영(26), 김세영(28), 김효주(26)가 출격해 금메달 사냥을 시작한다.

7월 31일 일본에 도착한 선수들은 그동안 코스 적응 훈련을 해왔으며 박세리 대표팀 감독은 공항 입국 인터뷰에서 "성적에 욕심을 내자면 우리 선수들이 금, 은, 동을 다 따기를 원한다"고 각오를 밝혔다.

탁구 남자 단체전은 중국과 준결승을 치른다.

장우진(미래에셋증권), 이상수(삼성생명), 정영식(미래에셋증권)으로 구성된 우리나라는 이기면 결승에 오를 수 있지만 상대가 워낙 강한 중국이기 때문에 쉽지 않은 경기가 예상된다.

탁구 남자 단체전은 2008년부터 중국이 3연패를 달성한 종목이다.

도쿄올림픽부터 정식 종목이 된 스포츠클라이밍에는 메달 유망주 서채현(신정고)이 예선에 나선다.

안전 장구를 착용하고 15m 높이 암벽에 설치된 인공 구조물을 잡고 6분 이내에 가장 높이 오르는 리드 종목 세계 랭킹 1위 서채현은 "김자인 선수가 나의 멘토"라며 "메달권에 드는 것을 목표로 열심히 해서 좋은 결과를 얻겠다"고 다짐했다.

1일 일본 도쿄체육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탁구 남자 단체전 한국과 슬로베니아의 16강전. 4경기에서 장우진이 코줄을 상대로 승리하며 8강 진출을 확정 짓고 환호하고 있다. 연합뉴스
1일 일본 도쿄체육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탁구 남자 단체전 한국과 슬로베니아의 16강전. 4경기에서 장우진이 코줄을 상대로 승리하며 8강 진출을 확정 짓고 환호하고 있다. 연합뉴스

◆4일(수) 올림픽 일정

△야구= 준결승 한국-일본(19시·요코하마 스타디움)

△골프= 여자부 1라운드(7시30분·가스미가세키 컨트리클럽) ☞ 박인비, 김세영, 고진영, 김효주

△배구= 여자부 8강 한국-터키(9시·아리아케 아레나)

△탁구= 남자 단체전 준결승 한국-중국(14시30분) ☞ 장우진, 이상수, 정영식

△핸드볼= 여자부 8강 한국-스웨덴(17시·요요기 국립경기장)

△다이빙= 여자 10m 플랫폼 예선(15시·아쿠아틱스 센터) ☞ 권하림

△카누= 남자 카약 1인승 200m 예선(9시30분·우미노모리 수상경기장) ☞ 조광희

△자전거= 여자 경륜 1라운드(16시10분·이즈 벨로드롬) ☞ 이혜진

△스포츠클라이밍= 여자 콤바인(17시·아오미 어반 스포츠파크) ☞ 서채현

연합뉴스)

(끝)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9월 19일 0시 기준 )

  • 대구 47
  • 경북 41
  • 전국 1,91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